스킵네비게이션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빠른예매 바로가기

관현악시리즈 Ⅲ <양방언과 국립국악관현악단 - Into The Light>

기간
2019-03-21 ~ 2019-03-21
장소
롯데콘서트홀
장르
국악
관람시간
100분
주최
국립극장
시간
목 20:00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가
문의
02-2280-4114
소득공제
신용·직불카드 결제 / 현금영수증 신청시 가능
티켓가격
R석 50,000원 / S석 30,000원 / A석 20,000원

예매달력
  • 공연관련이미지 썸네일

알립니다!

공연소개

월드클래스 아티스트 양방언과 한국을 대표하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이 만드는 신작!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음악감독을 맡아 세계를 감동시킨 크로스오버의 거장 양방언, 이번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립국악관현악단과 손잡고 국악관현악의 새 지평을 연다. 세계를 무대로 활약 중인 아티스트 양방언은 공연 메인 테마를 ‘Into The Light(빛 속으로)’로 정하고 국악관현악이라는 새로운 음악세계에 도전한다.
다악장 구조로 한 곡 안에서 다양한 변화를 느낄 수 있는 드라마틱한 교향곡을 준비하고 있어 기대감을 더한다. 이외에도 이제껏 연주되지 않았던 양방언의 곡을 국립국악관현악단과 새로운 버전으로 작업하여 초연한다. 어떤 주제, 어떤 소재든 양방언의 무대는 언제나 관객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기에 국악관현악을 처음으로 선보이는 작곡가 양방언과 국립국악관현악단의 만남이 어떤 꽃을 피워낼지 그 무대를 주목하게 된다.

출연 및 제작진 소개

작곡 양방언
월드클래스 아티스트.작곡가·프로듀서·피아니스트 등 다방면으로 활동 중이다. 2015 프랑스 유네스코 본부에서 열린 유네스코 창립 70주년 기념공연에 참가하고,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음악감독을 역임하는 등 세계를 무대로 활약하고 있다. KBS 다큐멘터리 <차마고도>와 임권택 감독 영화 <천년학> 등의 음악을 맡아 동서양을 아우르는 세계관과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인정받았다. 다수의 다큐멘터리, 게임, 애니메이션 OST 작업을 통해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구축해온 양방언은 국립극장 대표 축제인 <여우락 페스티벌> 예술감독을 3년간 역임하고 국립창극단 창극 <서편제> 음악감독을 맡는 등 한국적인 소재를 동시대적으로 세련되게 풀어냈다는 평을 받은 바 있다.

 

 

지휘 최수열
실험적인 음악정신과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인정받고 있는 젊은 지휘자 최수열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에서 정치용을 사사했고 정명훈, 요르마 파눌라, 도야마 유조 등 세계적인 거장들에게 마스터 클래스를 받았다. 중국 국가대극원 오케스트라, 대만 국립교향악단, 일본 센다이필하모닉 등 해외 교향악단을 비롯하여 서울시립교향악단, KBS 교향악단,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등 다수의 주요 오케스트라를 지휘했으며 현재 부산시립교향악단의 상임지휘자로 활동 중이다. 국립국악관현악단과는 <2016 상주작곡가-김성국·정일련> <리컴포즈> 등에서 호흡을 맞춰왔으며, 동시대 음악에 대한 폭넓고 깊은 해석력을 인정받고 있다.

할인안내

공연티켓 할인안내

공연티켓 할인안내

할인 예매 후 할인과 관련된 증빙자료를 지참하시고 현장에서 티켓수령 시 반드시 제시하셔야 합니다. (미지참시 우대할인 받은 만큼의 차액을 지불하여야 함.)

공연티켓 할인안내
엔톡(NTOK) 회원 최대 20% 1인 4매
문화융성카드 제한없음
임산부 20% 본인만
다둥이 카드
문화패스(청소년 등) 30% 본인만
예술인패스
경로 50% 본인만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유족
장애유공 1인 2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