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빠른예매 바로가기
기간
2018-03-23 ~ 2018-03-23
장소
달오름극장
장르
국악
관람시간
100분
주최
국립극장
시간
오후 8시
문의
02)2280-4114
티켓가격
R석 40,000원 S석 30,000원 *8세 이상 관람

예매달력
  • 공연관련이미지 썸네일

알립니다!

공연설명

우리 음악의 무한한 가능성, 그 팔색조의 매력을 선보인다!
이 공연에는 새롭게 위촉된 두 상주작곡가가 긴 호흡의 교류를 통해 완성한 음악적 해법을 관객들과 소통하는 무대, 그리고 젊은 작곡가들이 신선한 시각으로 완성한 국악관현악 무대가 함께 선보인다. 우리 음악, 현 시대의 국악관현악이 할 수 있는 다양한 음악적 가능성에 도전하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의 대표적인 기획시리즈 ‘리컴포즈’가 새로운 시즌에도 계속된다. 이번 ‘리컴포즈’ 공연은 국악과 서양음악을 베이스로 각각 성장한 두 명의 젊은 작곡가 김보현과 니키 손이 작곡을 맡아, 또 다른 차원의 음악적 스펙트럼의 무한 확장을 기대하게 한다. 또한 새로운 시즌과 함께 위촉된 상주작곡가들의 연구 결실을 목도할 수 있는 무대도 마련되어 있다. 국립국악관현악단은 이번 시즌 강은구, 최지혜 두 작곡가와 6개월에 걸친 긴밀한 교류를 이어나가며 단체의 음악적 고민을 함께 연구하고 앞으로의 지향점을 모색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실력파로 주목받고 있는 지휘자 성기선의 해석으로 완성될 우리 음악의 미래를 위한 의미 있는 발걸음에 동행하자.

프로그램

# 리컴포즈  

 

- 김보현 ‘수룡음 주제에 의한 관현악-물결’

‘수룡음’은 조선시대 선비들이 즐기던 예술 성악곡인 가곡 중에서 평롱, 계락, 편수대엽의 반주곡을 관악기로 변주하여 연주한 음악이다. 주로 생황과 단소의 이중주로 연주된 곡인데 김보현 작곡가는 단순한 두 개의 악기의 조합 이상을 넘어서 국악관현악 편성으로 생기가 돋아나는 물의 기운을 그려낸다. ‘수룡음’은 물 속을 노니는 용의 노래라는 뜻을 지니고 있는데, 작곡가는 이를 물결의 파장과 반복, 확장의 뉘앙스로 사용하여 동시대적 해석을 가미했다. 또한 악기의 음색 뿐 아니라 휘파람, 핑거 스냅 등 사람이 직접 내는 소리도 들어가 다양한 물결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낸다. 대금과 피리, 해금이 어우러지며 풍성한 화성을 만들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 니키손 ‘울산아가씨 주제에 의한 관현악-울산아가씨 찾기’

니키 손은 경상도 민요인 ‘울산 아가씨’를 소재로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선보인다. 니키 손은 어려서 울산에서 유년기를 보냈는데 울산에서 자란 자신과 자신의 어머니, 할머니를 거슬러 올라가는 시대적인 관점에서 울산 아가씨라는 음악적인 모티브를 다양한 방법으로 해석함으로써 각기 다른 세대가 즐기는 민요의 모습을 그려낸다. ‘울산아가씨 찾기’는 단순한 음계와 멜로디 구조를 지닌 원곡을 서양음악의 반음계 화성악을 접목하여 풍성하게 해석한 곡으로, 울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다채로운 악기 편성으로 표현하고 넓고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살아가는 활기찬 사람들을 표현한 생동감 넘치는 곡이다.

 

# 상주작곡가

 

- 강은구 ‘부정놀이-나쁜 일들이 잘 풀리고, 좋은 일들을 기다리는 마음

강은구 작곡가는 1년 여 간 관현악단 단원들과 협업한 결과를 바탕으로 ‘부정놀이’ - 나쁜 일들이 잘 풀리고, 좋은 일들을 기다리는 마음'을 선보인다. 일상 속의 나쁜 일들이 잘 풀리고 좋은 일들이 생겨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각각의 악장이 음악적 완성도를 가지고 국악기 특유의 음색과 매력을 살릴 수 있는 곡으로 만들어졌다. 작품 주제의 선정부터 악장별 구성까지도 단원들과의 심도 있는 대화를 거쳐 탄생한 곡이다.

 

- 최지혜 ‘한오백년 주제에 의한 관현악-감정의 집’

메나리조로 유명한 동부 민요 ‘한오백년’ 의 선율을 차용하여 한국인의 정서를 표현한 곡이다. 주영한국문화원 초청 '코리안 사운드 2017'에서 국립국악관현악단이 연주했던 실내악곡을 대편성의 관현악곡으로 확장한 곡이다.  ‘감정의 집’은 역사의 부침 속에서 살아온 한민족이 지니고 있는 특유의 한과 함께 역경을 이겨낸 후 찾아낸 기쁨의 감정을 점층적으로 그려낸다. 인간이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감정을 국립국악관현악단의 뛰어난 기량으로 느껴볼 수 있는 곡이다.

 

 

작곡가 및 지휘자 소개

 

 

작곡 강은구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 졸업 후 극동대학교 겸임교수 및 한양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음악아카데미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국악관현악 및 창작 실내악 뿐 아니라 다수의 연극 및 무용작품의 음악을 작곡했다. 2001년 국립창극단 ‘논개’의 작곡을 비롯해 국립무용단 다양한 작품의 음악을 맡은 바 있으며, 최근에는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 전북도립국악관현악단 등 다양한 국악관현악 단체의 위촉을 받아 작곡 작업을 이어 왔다. 국립국악관현악단과는 <2017 리컴포즈>로 인연을 맺었다.

 

작곡 최지혜  중앙대학교 한국음악과 및 동대학원을 졸업한 작곡가 최지혜는 피겨스케이팅 김연아의 ‘2009 오마주 투 코리아’를 미국의 Bennett 과 함께 공동 편곡했으며 2017년 오작교 프로젝트(오케스트라와 작곡가의 교류)에 선정. 뉴욕 카네기홀에서 CCM(Christian contemporary music) 장르의 공연에서 음악감독을 맡는 등 국악을 알리는 다양한 형태의 음악활동을 벌이고 있다. 현재 중앙대학교, 숭실대학교, 명지대학교. 백석예술대학교에 출강하고 있으며 2017년 대한민국 작곡상 대편성부문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작곡 김보현 서울대학교 국악과와 동대학원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소리공감 느루의 동인이자 작곡프로젝트 BAL의 동인으로 활동 중이다. 2011 동아국악콩쿨 작곡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인정받았다. 국립국악원, 서울시국악관현악단 등과 협업해왔으며 영화 ‘간신’의 음악조감독,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중국판’ 작곡, 뮤지컬 ‘의순공주’ 음악감독을 맡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작곡 니키 손(Nicky Sohn) 미국 뉴욕 마네스 음악대학을 졸업하고 줄리어드 스쿨을 거쳐 UCLA Herb Alpert School of Music 에서 박사과정을 밟고 있다. 니키 손은 일본의 유명 색소폰 연주자 미사토 하나와, 뉴욕 시립 발레단, 독일 슈트트가르트 발레단 등 해외 유명 예술단체와 협업을 펼치고 있으며 최근 스웨덴 아발론 뮤직그룹에 상주 작곡가로 초청 받은 바 있다.

 

지휘 성기선

성기선은 서울예고 재학 중인 1984년 서울시 유스오케스트라 지휘로 데뷔하며 ‘지휘 신동이라 불린 바 있다.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 졸업 후 도미하여 줄리어드 음악대학원과 커티스 음악대학 지휘과를 졸업하였다. 워싱턴 내셔널 심포니, 뉴저지 심포니, KBS 교향악단, 서울시립교향악단, 코리아 심포니를 비롯한 국내외 주요 교향악단에서 객원 지휘를 맡아왔다. 현재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의 상임지휘자를 역임 중이며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할인안내

공연티켓 할인안내

공연티켓 할인안내

할인 예매 후 할인과 관련된 증빙자료를 지참하시고 현장에서 티켓수령 시 반드시 제시하셔야 합니다. (미지참시 우대할인 받은 만큼의 차액을 지불하여야 함.)

공연티켓 할인안내
엔톡(NTOK) 회원 최대 20% 1인 4매
문화융성카드 제한없음
임산부 20% 본인만
다둥이 카드
문화패스(청소년 등) 30% 본인만
예술인패스
경로 50% 본인만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유족
장애유공 1인 2매
닫기